암호화폐 하드웨어 지갑 생산 기업인 렛저(Ledger)가 삼성으로부터 2백 9십만 달러를 투자했다고 한다. 이는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Cointelegraph)에 의해 4월 24일 발표되었다.

이번 뉴스는 렛저가 전 회장인 파스칼 고티에(Pascal Gauthier)를 CEO로 임명했다는 사실이 드러난 후 발표된 사실이다. 전 CEO 에릭 라슈벡(Eric Larchevêque)은 레저 임원진 이장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라슈벡은 서한을 통해 “이 자리에서 나는 전략과 비전에만 집중할 수 있을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얼마 전 삼성 내부 관계자와의 인터뷰를 통해 암호화폐 전문매체인 코인데스크 코리아는 삼성이 자사 암호화폐 토큰을 탑재한 퍼블릭 프라이빗 혼합 블록체인 메인넷을 개발 중이라는 소식을 발표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이더리움 기반 메인넷이라고 전해지며, “삼성코인”이 나올 가능성도 있다고 한다.

” 관계자는 “시장에서 삼성코인이 나오지 않을까 기대하는데, 방향은 결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따.

4월 22일, 뉴스매체인 더렛저(The Ledger)는 삼성이 2천 달러짜리 폴더블 폰 갤럭시 폴드 출시를 미뤘다는 사실을 보도했다. 몇몇의 기기들의 안쪽 화면이 깜빡거리고 멈추며, 결국 화면이 나가는 이슈가 생겼기 때문이라고 한다.

Leave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with *.

WordPress Image Lightbo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