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대형 협회인 부동산 중개사 협회(National Association of Realtors, NAR)이 블록체인 기반 부동산 플랫폼 프로피(Propy)에 투자를 했다고 한다. 이는 포브스(Forbes)를 통해 현지시각 6월 10일 보도되었다.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Cointelegraph)에 의하면 NAR의 전략 투자 기관 세컨드 센츄리 벤쳐스(Second Century Ventures)가 규모는 밝히지 않았지만 이더리움 블록체인 기반 스타트업 프로피에 투자를 했으며, 이는 자사의 상업 부동산 기술 액셀러레이터 알이치(Reach) 활동의 일환이라고 한다.

2019년 2월에 출범한 알이치 프로그램은 최초의 부동산 액셀러레이터라고 하며, 부동산 분야의 기술 혁신을 도모하기 위해 열개의 신생기업을 매년 지원한다.

세컨드 센츄리 벤쳐스는 프로피를 선택함으로 데이터 변조를 불가능하게 만들어 부동산 거래 작업을 간편화하기를 도모할 예정이다.

2017년에 설립된 프로피는 글로벌 부동산 거래 관리 플랫폼이다. 프로피는 온라인 재산 거래를 지원한다. 2017년 당시, 프로피는 ICO를 통해 14,000,000 달러를 모금했다.

프로피는 부동산 거래에서 제 3자의 개입을 없애주며, 시장의 보안 및 투명성을 향상시킨다. 포브스에 의하면 프로피는 30개가 넘는 나라에서 운영되며, 2019년 서비스로써의 소프트웨어를 판매하여 얻은 수익이 4백만 달러를 상회할 것으로 예측된다.

Leave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with *.

WordPress Image Lightbo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