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소프트웨어 개발 기업 블록스트림(BlockStream)이 자사의 모바일 지갑 그린 월렛(Green Wallet)을 발표했다. 그린 월렛은 블록스트림의 리퀴드 네트워크 사이드체인을 지원한다고 한다. 이는 현지시각 7월 5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보도되었다.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Cointelegraph)에 의하면 지갑 이용자들은 리퀴드 사이드 체인을 통해 리퀴드 비트코인(L-BTC) 혹은 발행된 자산을 저장하거나, 보내거나,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한다. 2015년에 처음 논의되어 2018년 10월에 시작된 리퀴드 네트워크 프로젝트는 그 기능을 이용하여 기업과 개인 간에 비트코인과의 더 빠른 거래를 가능하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이드 체인에서의 비트코인 트랜잭션은 더더욱 사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블록스트림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리퀴드 네트워크에서의 리퀴드 비트코인의 거래는 거래의 주요 세부사항을 기본적으로 숨기는 최신 기밀 거래 기술로부터 이익을 얻는다. 이를 검사하는 제3자는 거래가 주고받은 주소를 확인할 수 있을 것이지만, 얼마를 보냈는지, 무엇을 보냈는지는 알 수 없을 것이다.”

리퀴드 비트코인 외에도, 리퀴드는 스테이블코인과 증권과 같은 다른 토큰화된 자산도 지원한다. 블록스트림은 또한 이 지갑이 전용 상점을 통해 안드로이드와 iOS 기기 모두를 지원하며 데스크톱 기능을 곧 제공할 것이라고 명시하고 있다.

블록스트림은 최근 리퀴드 네트워크가 지원하는 모든 자산에 대해 사용자들이 아토믹 스왑(atomic swap)을 실행할 수 있는 새로운 툴을 출시한 바가 있다.

Leave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with *.

WordPress Image Lightbo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