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보건 시장의 블록체인의 규모가 2026년에는 17억 달러 이상이 될 것이라고 한다.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Cointelegraph)에 의하면 현지시각 7월 16일 아큐멘 리서치 앤 컨설팅(Acumen Research and Consulting, ARC)가 이를 보도했다고 한다. ARC는 연간 성장률 평균 48.1% 달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지역을 살펴보자면, 미국이 보건 계열의 블록체인 채택을 주도할 것이라고 한다. 미국의 성숙한 시장은 이미 새로운 기술들을 많이 채택하고 있다.

유럽은 미국 다음으로 시장 점유율이 높을 것으로 예측된다. 이는 정부의 강력한 지원과 보건 계열에 막대한 투자가 근거라고 한다. ARC는 다양한 성장 동인 중 다국적 기업들의 존재와 기술에 대한 지출이 높다는 점을 꼽았다. 하지만 보고서는 “보안의 부족은 유럽 보건 관련 블록체인 시장의 성장을 막는 주요 요인”이라고 기술했다.

ARC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은 보건 계열에 블록체인 도입을 빠르게 이루어내고 있다고 말했다. 일본은 성숙한 시장을 갖고 있고, 인구가 많으며, 높은 수준의 인력이 존재한다고 보고서는 말한다.

7월, 연구 컨설팅 기업 얼라이드 마켓 리서치(Allied Market Research)는 글로벌 블록체인 공급망 시장이 2025년에는 90억 달러 규모에 도달할 것이라고 예측한 바가 있다.

Leave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with *.

WordPress Image Lightbox